1
기타스포츠
  일정    순위 
손흥민>살라 후폭풍…오언 "이해 안돼"
 
2
  3965
2021-05-14 08:52:36



캐러거 반박으로 영국 축구계가 시끌시끌하다. 논쟁이 논쟁을 낳는 모양새다.

현역 시절 150골로 이 부문 프리미어리그 역대 10위인 마이클 오언(41)은 "요즘 축구계는 골과 도움을 동등히 대우한다. 그 같은 주장에도 (일견) 수긍가는 구석은 있다"면서 "그래도 내가 생각할 땐 일반적으로 골망을 흔드는 게 어시스트보다 훨씬 어렵다"며 고개를 갸웃했다.

'스트라이커 출신' 오언 트윗에 '현역 미드필더' 세스크 파브레가스(34, AS 모나코)가 곧장 반응했다.

"오언 견해에 전혀 동의하지 않는다. 찬스 메이킹, 기회 창출도 때론 득점보다 배로 어려울 수 있다"면서 "중원에서 공격진이 기회를 잡도록 찰나의 순간에 (좋은) 판단을 내려야 하는 고충을 과소평가하지 말아달라"고 힘줘 말했다.


파브레가스는 아스날 첼시에서 15년간 프리미어리그 피치를 밟았다. 350경기 50골 111도움을 거둔 레전드 미드필더다. 도움은 라이언 긱스에 이어 역대 2위.

영국 공영 방송 'BBC'는 13일 "요즘 가장 핫이슈는 캐러거의 선택"이라면서 "살라가 아닌 손흥민을 올해의 팀에 넣으면서 (찬반) 논쟁이 치열하다. 이 같은 흐름이 전직 프리미어리거 둘의 트위터 스파링으로도 번졌다"며 흥미로워했다.

-

손 대신 래시포드랑 포든을 넣은게 아니고, 살라대신 손을 넣은게 이해가 안된다고?...
38
Comments
2021-05-14 08:54:12

유색인종을 넣었다고?가 기저에 깔려 있는 듯

2
2021-05-14 09:04:47

살라도 유색인종인 건 마찬가지고 손흥민보다 노골적인 인종차별도 당해봤으니 그런 거 같진 않네요.

2
2021-05-14 09:09:13

사람마다 생각 다를수도 있고,
축구 보는 관점 자체가 다를 수 있는데
(특히 현역시절 포지션별로 골/어시 다르게 보는 관점이 잘 드러나네요)
아무런 관련 컨텍스트 없이 인종차별얘기가 나올 이유는 없는것 같네요.

2021-05-14 08:58:41

살라흐가 언젠가부터 공무원수준으로 골을 박기시작하니까 은근 저평가 되는거같기도..

OP
2021-05-14 09:03:19

살라가 대단한 선수긴한데, 첫 시즌 이후로는 골도 많이 넣지만 낼 세금도 그만큼 많은 선수가 되어버려서...개인적으로 리버풀 경기 볼때마다 살라가 이기적으로 하거나 볼 끌다가 팀원들 힘빼는 장면을 너무 많이 봤네요.

2021-05-14 09:04:49

그렇죠 첫시즌 이후로는 탐욕도 엄청부리고 턴소모도 심해서 언급자체도 그렇게 많이 안되는 편이구요
근데 손도 후반기에 페이스가 좀 많이 내려와서 손이나 살라나 그렇게 크게 차이가있다고 보진않고 비슷하다고 생각합니다

2021-05-14 09:52:07

딱히 이기적인것도 없는게 보자면 기대득점만큼 혹은 그 이상 득점을 매번 해주고 찬스메이킹도 팀내 최상위거든요.

OP
2021-05-14 09:55:25

생산력은 다르지만 호날두도 언제나 찬스메이킹, 기대득점 대비 득점 모두 최상위권 선수인데 호날두보고 이기적이지 않다고 하진 않죠..좀 지난 일이긴 하지만 마네가 대놓고 빡쳐서 화낼정도이고, 성향이 바뀐적은 없다고 봅니다.

2021-05-14 10:09:39

살라도 200경기 124골이니 그래도 괜찮은 생산력에다가 어시스트도 절반은 되죠.

그런 의미라면 이기적이라면 맞는데 뭐랄까 일반적으로 생각하는 모습의 윙어 아니면 멀리 올라간다면 로마시절의 살라 모습을 기준으로 해서 판단하기에는 롤 자체가 거의 완전히 심지어 호날두보다도 포워드스러워져서요.

그리고 그때의 모습은 냉정히 말해서 오늘도 나왔지만 마네는 경기 중 제대로 안되면 그냥 대놓고 감정적이거든요.

감독도 저리 무시하는데요.

심지어 본인이 더 이기적이고 찬스 말아먹어서 난리났을때도 팀원들은 더 다독여주고 했죠.

냉정히 팀원들 그리고 더해서 감독의 신뢰도 차이가 나는게 아니라 보기는 합니다.

포워드로서 보자면 살라는 일반적으로 가지는 정도의 이기적인 정도를 가졌죠.

골결도 평균 혹은 그보다 조금 위고요.

OP
Updated at 2021-05-14 10:16:48

이 부분은 어차피 개인적인 시각과 판단이 들어갈테니 정답은 없는 거겠지만, 적어도 저는 살라를 포워드로 상정한다 쳐도 플레이스타일 자체(패스타이밍, 드리블로 들어가는 깊이, 볼이 멈췄을때 다음플레이를 결정하는 방식 등등)세금이 많이 필요한 스타일이라고 보고 있습니다.

2021-05-14 10:17:47

충분히 존중이 가능한 범위의 비판을 하신거라고 봅니다.

2021-05-14 10:34:10

플레이 단점에 대한 판단은 그렇다고 해도 효율적이지 못한거지 이기적이지는 않죠
팀스코어러라 마무리 해줘야할 선수고 찬스메이킹도 살라에게서 나오는데 본인이 해야할 역할이 있는 겁니다

OP
2021-05-14 10:40:54

위에도 말했지만 결국 이건 개인적인 가치판단의 문제인데, 더 효율적인 선택일 수 있는 상황에서 효율적이지 않은 선택을 한다고 보기에(본인에게 선택권이 충분히 있는 상황에서도) 이기적인 스타일의 선수라고 생각하는거예요.

다른 팀원들에 대한 신뢰가 떨어져서 - 차라리 자기가 하는게 더 효율적이라고 생각하는 방식을 선택했다 - 이런거라 할 지라도 기회비용 소모가 큰 플레이를 한다고 봅니다.

1
2021-05-14 09:04:13

리버풀 첫시즌부터 리그 기준으로만

32골 / 22골 / 19골 / 21골(진행형) 인데 특히 올시즌은 리버풀 센터백 중원 다 죽어서 미드필더에서 땜빵하고

마누라도 두명이나 죽어서 올시즌 꾸역꾸역 고군분투 했는데 (조타도 물론 잘했지만)

저도 저평가 받는다는 것에 공감합니다. 특히 캐러거 이놈은 본인 소속팀 선수들한테는 평가가 엄청 박한듯

2021-05-14 09:06:25

첫시즌만큼의 센세이셔널함은 크게 느껴지지않는데
수치상으로는 일단 대단하니까요
그리고 마네나 조타 심지어 못하는 피르미누보다도 언급이 없는거같아서 은근히 저평가 느낌도 났습니다

2021-05-14 09:12:08

첫시즌은 워낙 센세이셔널 하기도 했고 두번째 시즌부터 약간 부침도 있었는데

그래도 꾸역꾸역 득점 만들어내는것 자체로 높게 평가받을 선수라고 생각합니다

 

첫시즌 이후에 자신감 붙어서 본인이 온더볼에서 뭔가 해결하려고 했는데 확실히 그건 한계가 보여서 플레이스타일을 다르게 가져갔고 최전방에서 상대수비수들이랑 등딱하면서 꾸역꾸역 공간 만들어 주는건 별얘기 없더라구요 약간 무브먼트 자체가 주춤주춤하는것 같고 다른 선수들 다하는 찬스미스 때문에 확실히 저평가 받는다고 생각해요

Updated at 2021-05-14 09:49:20

수치상으론 대단하니까가 아니라 임팩트 있는 플레이를 하지 않아도 수치가 보장된다는게 기본 클래스죠
슈팅기회를 많이 가져가거나 골결정력이 높은 선수라는 거니까요

2021-05-14 09:03:00

결국 골을 넣어야 이기니깐 '골이 어시보다 값지다'면 수긍은 하겠는데 '훨씬 어렵다'는건 이상하네요

상황에 따라 다른거 아닌지... 개인적으로는 찬스메이킹이 더 어렵고 값지다고 보는데 말이죠

2021-05-14 10:02:37

난이도보다는 슈팅이 최종 작업이고 플레이의 마무리죠
키패스 3개를 줘도 받아먹어야 도움도 되는거고 성패는 득점에서 갈리기때문에 가치로는 득점이 높다고 생각해요

2021-05-14 10:49:45

그렇죠... 그래서 '골이 어시보다 값지다'면 수긍은 할수 있다는겁니다ㅎㅎ 난이도와는 별개로

2021-05-14 09:07:07

손흥민은 제대로 밉상으로 찍혔나보네요 저 나라에서

제발 그냥 떠나길ㅜㅜ

Updated at 2021-05-14 09:16:47

근데 살라가 래시포드보단 잘하지 않았나요?

왼쪽은 포든 > 손 > etc

오른쪽은 마운트 > 살라 > etc

라 생각합니다 

2021-05-14 09:10:53

이길 수 없으면 합류하라

Updated at 2021-05-14 09:35:40

일반론으로 골의 가치가 어시보다 더 크다는 정도는 할법한 이야기같네요.

살라 손흥민 이야기는 오웬이 아니고 BBC 이야기인거죠? 아님 문맥상 그 논쟁 때문에 한 이야기인건가요?

2021-05-14 09:35:40

이번 시즌은 손흥민이 더 낫죠. 이번 시즌만...
누적이랑 클래스 더 높은건 노다웃 살라고.

2021-05-14 12:29:11

잘모르겠네요.. 살라pk도 살라가 만든게 많은데

2021-05-14 13:38:15

그...그쵸. 사실 손흥민 시즌초 그 퍼포먼스 안나온지 오래됐는데 아직도 그때 기준으로 얘기되는것도 있다고 생각해요. 이번 시즌이라고 해도 살라보다 한참 앞서는건 절대 아니죠.

2021-05-14 09:45:11

래쉬포드를 넣은건????????

2021-05-14 09:48:12

래쉬포드 할빠에 마운트가 훨씬 잘했는데..

4
2021-05-14 09:58:47

정보1: 리그 30득점한 선수는 많아도 30어시를 한 선수는 없음

정보2: 오언은 커리어 동안 단 한 번도 리그 20득점 이상을 해본적이 없음

1
2021-05-14 10:45:53

래쉬포드 뽑는 사람도 있는데 손 뽑으면 안되나?

1
2021-05-14 11:13:52

어쩔수 없다. 그냥 레알가자. 일단 아자르 비니시우스는 깔고 주전이다

2021-05-14 11:36:18

살라 3번째 득점왕 가즈아

2021-05-14 11:55:33

포든 래시포드는 제끼고 왜 ㅋㅋㅋㅋ

2021-05-14 12:36:25

골과 어시 논쟁은 예전부터 지금까지 쭉 이어지는 고전적 논쟁..ㅎㅎ

둘 중 뭐가 더 어렵냐보다는 어떻게 더 퀄리티있는 골이나 어시를 만들어내느냐가 관건이긴 하죠.

Updated at 2021-05-14 12:40:33

한시즌에 리그에서만 30어시하는 선수가 역사적으로도 없을듯한데

번리전 베르통언->손흥민, 엘클라시코 부스케츠->메시 급 어시더라도
나오면 개인적으론 메날두 피크시즌 골기록보다 더 높게 치고 싶음

2021-05-14 12:45:23

근데 골이 어시보다 더 가치있다는 말은 어느정도 일리있다고 보지만

어시가 난이도로는 더 어렵다고 볼 수도 있지는 않나 싶은게, 

일단 기록상으로도 시즌 20골 이상 기록하는 선수는 꽤 많아도 20어시 이상 기록하는 선수는 아주 드물고, 그 메시만 보더라도(심지어 동료가 수지, 네이마르, 비야, 앙리, 에투, 그리즈만 등 월클 급이었음에도) 0.9골급 패스를 넣어줘도 동료가 뱉어내버리는 경우가 허다해서 실제 메시의 어시 기록도 실제 경기 내용이나 실제 키패스, 기회창출 기록에 비해서는 충분하게 쌓이지는 않았다고도 볼 수 있으니까요...

어시가 기회를 포착하고 그 순간에 적절한 패스를 넣어줄 능력도 필요하고 또 받아서 슈팅하는 선수의 결정력도 함께 영향을 미치니까 좀더 복합적인 의미로다가 더 어렵다고도 볼 수 있다... 뭐 이런 생각이 드네요.

2021-05-15 14:05:18

인종차별이죠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