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정    순위 

모쏠이 어쩌고 저쩌고 이러쿵 저러쿵 중언부언 글을 보고 나서

 
2
  362
Updated at 2022-08-17 20:07:27

다른건 다 안 읽고 1번만 보고 후루룩 내려서

 

그런지 1번만 얘기 하자면

 

선비의식이라기보다는

 

내가 이렇게 까지 해야 하나???????

 

하는 그런거더라구요.. 저는 ㅋㅋㅋㅋ

 

여자 만나겠다고 연애 하겠다고

 

또는 엔조이하겠다고 이걸 이렇게까지 해야하나?

 

하면서 자괴감 들면서 현타도 들고...

 

저게 가볍던 무겁던 거짓말이 될 수도 있었고

 

아니면 뭔가 한스텝 더 밟는다던지


한단계 더 내려간다던지 (주로 본인의 자존감이나 


자존심을 내려야 함)...

 

뭐 그랬었네요.

 

너 한국 갔다가 다시 금방 돌아올거지?

 

라는 질문에 거짓말로 대답했었다면

 

새로운 역사가 씌여졌겠지만 ㅎㄷㄷ...

 

그리고 시간이 10년 가까이 지나서 새로 깨달은건

 

저렇게 한스텝 더 밟거나 내려가는것도

 

이제는 하고 싶어도 못하게 되는 그런 때가

 

온다는 겁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ㅠㅠ


그리고 나이 드니까 연애나 여자에 대한


실력이나 통찰력이 늘기 보다는

 

이사람이 나를 찌끄래기로 보고 있구나

 

이 사람이랑 나랑은 안되겠네 or 안맞네

 

하는 촉만 발전함 ㅋㅋㅋ 

 

그리고 저게 얼추 다 맞음 ㅂㄷㅂㄷ 

 

여기에 덧붙혀 참을성도 줄어듬...ㅎㅎㅎ

 

저는 저랬네요...쩌ㅏㅂ..

13
Comments
2022-08-17 20:08:02

역시 브라질에 원피스의 보물을 묻어두고 오신게 확실…

OP
2022-08-17 20:09:39

보물도 유물도 없습니다 ㅠㅠ

다들 애낳고 잘사는거 인스타에서 봤...

2022-08-17 20:10:19

묻어둔 보물이 세월이
지나면 어쩔 수…

2022-08-17 20:08:18

않이 외 음식사진이 없죠 ㄷㄷ

OP
2022-08-17 20:09:58

왜냐하면 인터넷구매로 노선을 바꿨기 때문에

ㄷㄷㄷㄷㄷㄷ

1
2022-08-17 20:15:50

근데 나이들수록 서로 깐깐해지고 손절타이밍이 빨라지긴 하는 듯

더 늦기 전에 화가난 주니어로 가셔야

OP
2022-08-17 20:16:14

흐름이 왜 거기로 가죠 ㄷㄷㄷ

2022-08-17 20:17:04

대충 진지하면 지는 내용이네요

OP
2022-08-17 20:17:45

통찰력 20 

정곡 20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22-08-17 20:17:19

저는 좋아한다싶으면 한없이 자기자신을 내리는 타입ㅡㅡ;;

OP
2022-08-17 20:18:21

저는 그게 안되네요 ㅋㅋㅋㅋㅋ

내리더라도 언젠가 다시 울컥 올라옴...

나는 존슨이를 사랑하는데, 너는 존슨이를 사랑하지 않아?

그럼 우리는 함께 갈 수 없어 느낌이라 ㅋㅋㅋㅋ 

미 퍼스트죠 ㅋㅋㅋㅋㅋㅋ

1
Updated at 2022-08-17 20:24:28

짝사랑 딱 1번 해봤는데 그 때 깨달았습니다.

객관적인 시선에서 보면 내가 영혼까지 팔아가며 그렇게까지 매달릴만한 사람이었나 ..?

하물며 그럴만한 사람이 세상에 얼마나 존재할까 ㅋㅋㅋ

OP
2022-08-17 20:25:33

시간이 지날수록 

주관적인 사랑은

더 객관적으로 변하니까 ㅠㅠ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