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자유게시판
  일정    순위 
방금 집도착했는데 진짜 눈물날뻔했네요 ㅠ
 
10
  1146
2019-10-19 20:05:08

요며칠 힘든일있어서 아버지의 성화로 쫒겨나서

근처 부모님이 원래 해놓으신 곳에서 지내고

있었는데 바깥볼일보고 집 들어오니 어머니께서

제가 제일 좋아하는 김치찌개와 계란말이

잔뜩 해놓으시고 편지한통 남겨놓고

가셨더군요 ㅠ

진짜 자식은 배신해도 부모는 절대 배신하지 않는다고

진짜 먹으면서 계속 눈물이 나려하네요 ㅠ


5
Comments
    2019-10-19 20:06:13

    어떤 일인진 모르지만 힘내세요

    2019-10-19 20:07:37

    화이팅 ㅠㅠ

    2019-10-19 20:13:38

    밥 잘 잡수시고 뽜이팅하시길

    2019-10-19 20:15:55

    어머니 ㅠㅠㅠㅠ

    2019-10-19 20:25:19

    힘내세요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