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정    순위 
"때가 어느땐데..." 명절 숙직근무는 男공무원 '독박'
 
1
3
  2176
2020-01-24 11:24:14

24일 주요 정부부처들에 따르면 여성가족부 등 극히 일부를 제외한 대부분의 부처에서 이번 설에 남성 공무원만이 숙직근무를 선다. 여성 공무원은 숙직 순번에 아예 포함되지 않은 곳이 대다수다.

 

문제는 날이 갈수록 여성 공무원의 비율이 높아진다는 것. 중앙부처 여성 공무원 비율은 2017년 처음으로 50%를 넘어섰다. 2018년 기준 여성 공무원 비율은 50.6%로 '여초'다.


남성 공무원의 비율이 적어지면서 숙직 순번이 돌아오는 주기는 점점 짧아진다. 여가부에서 2012년 숙직 순번에 여성을 포함시키기 시작한 것도 여성 공무원 비율이 남성의 2배 넘게 늘어나면서 숙직 주기가 밭게 변했기 때문이다.

A씨는 "시대가 변한만큼 여성들도 숙직 순번에 포함시키는 게 마땅하다"며 "육체노동도 아닌 이상 성별 차이를 둘 이유가 없다"고 말했다.

반면 여성 공무원에게 숙직을 맡기는 게 부적절하다는 의견도 존재한다. 중앙부처 여성 공무원 B씨는 "여전히 가사 부담이 여성에게 더 많이 주어지는 게 현실"이라며 "업무와 집안일 모두를 챙겨야 하는 여성 공무원에게 남성과 같은 잣대를 들이댈 수는 없다"고 하소연했다.
39
Comments
    1
    1
    Updated at 2020-01-24 11:57:44

    뷔페미니즘은 진리입니다

    골라먹는 재미에 취한다 kia

    1
    2020-01-24 11:25:52

    zzzz  웃음만..

    1
    2
    2020-01-24 11:26:02

    그나저나 여가부는 왜 안내려가나요? 다 내려갔는데?

    1
    4
    2020-01-24 11:27:24

    성인지 감수성

    1
    2020-01-24 11:28:26

    지방에서 일하면 유리천장 부수기가 힘든가보죠

    1
    2020-01-24 11:33:39

    이건 그때 유리엘님이 설명한적이 있는

    1
    2020-01-24 11:28:26

    이러니 페미니즘이니 뭐니 공감해줄 수가 없지..

    1
    Updated at 2020-01-24 11:42:30

    신체적 차이로 인해 업무상 하기힘든 일이 있다면 그 일을 수행하는 사람에게 상식적인 기준에 의해서 혜택을 주면 적어도 업무관련해서는 남여갈등이 줄 수 있을 않을까 생각해봅니다

    치열하게 힘들게 다들 일하는 일터에서까지 남여갈등이라니. 안타깝습니다

    그리고 기사를 회원들에게 정보제공차원에서 올려주시는 분들 모두 감사하게 생각해서 글 읽고 있는데, 기사전문도 아니고 어떤 뉘앙스로 읽힐지 뻔히 알 수 있는 부분만 기사를 복사해온건 씁쓸하네요. 그것이 어떤 좋은 의미였다해도요
    링크된 기사 마지막 부분에 서울시에서는 숙직순번제에 여성도 포함시키기도 했다는 내용도 있으며,
    개인적인 생각으로도 공무원부터 시작해서 일반기업으로 숙직순번제에 여성이 포함되는게 맞는 흐름이 아닌가 싶습니다. 경찰직도 그렇고 점점 여성채용이 늘어가는 시대인데 관습이나 규정들이 시대흐름을 못따라가는것 같습니다

    1
    2020-01-24 11:43:28

    글 쓰신 분이 의도적으로 기사의 일부만을 발췌해 왜곡되게 읽히게 하신 것도 아니고 기사 본문이 저런 논조인데요. 무엇이 문제인지 모르겠네요. 현재로는 기사 말미에 나온 서울시가 오히려 예외적 경우죠. 대어님이 말씀하신건 그렇게 되어야 한다는 당위고 기사는 지금 현실이 이렇다는거 아닌가요

    1
    2020-01-24 11:47:31

    본문 쓴분에게 무례하게 받아드릴 수 있는 부분은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남여관련 뿐만아니라 다양한 의견이 갈릴 수 있는. 아니면 논란이 될 수 있는 주제들은 한쪽에 치우친 내용이라면 갈등이 일어날 수 있는 댓글이 달리는게 예상되서 언급했던 부분입니다

    현실적으로 업무에 있어서 남여차이가 있고 어떤 부분에서 여성들이 혜택받는 부분이 있음이 현실이라고 해도요

    1
    2020-01-24 11:43:55

    기사 전문은 안됩니다 저작권땜에

    1
    2020-01-24 11:50:14

    전문을 그냥 복사하는 것이 아닌
    날선 댓글이 예상되는 바, 다른 측면의 내용이 기사에 있길래 반대의 상황도 있다라는 내용이 포함됐으면 어떠했을까하는 생각에 언급했던 부분이였습니다

    1
    2020-01-24 11:59:40

    여자도 해라 vs 무리가 있다 대립하는 양쪽 주장이 충분히 들어있는거 같은데요. 퍼온 분이 다른 측면을 누락한게 뭔지 제 눈엔 안보이네요

    1
    2020-01-24 12:02:58

    네. 제가 읽었을땐 날선댓글이 달릴듯해서 댓글을 단것이였는데 149.9님의 이야기도 맞는듯합니다. 제가 너무 과한 생각했는듯합니다

    1
    2020-01-24 12:04:18

    애초에 기사가 의도가 있는거였으니까여..

    1
    2020-01-24 12:06:01

    네. 조회수높이기위한 자극적인 기사가 범람하는 시대죠
    제대로 된 시각으로 세상을 보려고해도 쉽지 않네요. 계속 노력할 뿐입니다

    1
    Updated at 2020-01-24 11:47:38

    서울시에서는 겨우 작년부터 시행했다는 내용이고(그마저도 성별구분없이 당직을 나눠서 해야하는게 당연한 일인데 찬성율이 약 60프로로 바등바등한걸 보니 아직도 내부에서는 당직은 남자만 해야한다는 인식이 소수가 아닐 뿐더러 팽배하다는 사실은 알겠군요.) 전문을 읽어봐도 중앙부처 대부분이 아직도 남자만 당직근무 포함하고 있는게 현실이네요. 한 부분으로 어떤 늬앙스로 읽어지는게 아니라 그렇게 읽어지는게 당연한 게 지금 현실이라고 봅니다. 그리고 마땅히 왜곡될 부분만 글쓴분이 퍼오신 것도 아닌것 같은데요. 성차별 외치는 분들이 가장 앞서서 차별을 유발하니 뷔페미니즘 소리 나와도 반박 못하죠.

    1
    2020-01-24 11:51:39

    네. 시대흐름에 맞춰서 조금씩 긍정적이고 상식적인 방향으로 바꿔가면 좋겠습니다

    1
    2020-01-24 11:51:30

    상식적인 수준 밖의 혜택이 부러우면 그 일 도맡아서 하면 될 것이고

    애초에 혜택도 아니죠 당연히 받아야 할 댓가지

    더 힘든 일과 장시간의 노동을 했으면 그만큼 더 많이 받아가는 게 혜택이라고 하긴 힘들다고 봅니다

    1
    2020-01-24 11:52:58

    네. 근로의 댓가의 뜻으로 사용하고 싶었는데 혜택이라는 단어를 사용한 부분은 수정하고 싶습니다.

    1
    3
    2020-01-24 11:40:36

    일터에서 일의 질 반영안하고 기계적으로 다투던 분들이 일터 바깥 가사문제 가지고 불평등 쉴드를 치네

    1
    2
    2020-01-24 11:42:23

    이러니 남녀갈등이 심화돨수 밖에 없징 ㅉㅉ

    1
    1
    2020-01-24 11:56:48

    인생 날로먹으려하니 욕을 안할수가 없음

    다만 전 뷔페미니즘이라고 현세대 여자들이 욕먹어야하는건 일부고 시대의 변화를 자각하지 못하고 저런 구조를 바꾸려하지 않고 유지하고 있는 기성세대가 더 욕먹어야된다고 보네요.

    1
    1
    2020-01-24 12:42:57

    절대 일부라고는 생각 안하네요ㅎㅎ

    1
    1
    2020-01-24 12:01:34

    저희는 같이 선지 1년좀 안됨 지금은 완전 똑같이 하는데 여성직원분들도 당연히 해야한다는 의식

    1
    2020-01-24 12:03:50

    어디서나 몇몇 개인들이 문제인듯합니다

    1
    2020-01-24 12:16:02

    크 달달하겠네요 불편한건 남녀차별 편한건 신체적 특성때문에 어쩔수없는거고 ㅋㅋ 참 부럽습니다

    1
    2020-01-24 12:23:19

    뷔페가 골라 먹을 수 있어서 좋죠

    1
    2020-01-24 12:25:15

    킹갓사부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오히려 저런 발언이 여성들한테 가사부담을 지워도 된다는 근거로 작용할 수 있다는 걸 왜 모르는지....

    어차피 너네는 야근도 안하는데 가사일이나 더 해라 하는 식으로...

    1
    1
    Updated at 2020-01-24 12:26:49

    사실 제 담당업무 중 하나가 당직편성이라 타지자체 어떻게 하는지 전반적으로 알아본 적이 있는데요, 서울시(광역)이 저렇게 하는지는 잘 모르겠으나 일단 자치구에서는 일부는 시행, 일부는 시행하지 않는 것으로 저는 알고 있습니다. 그마저도 공평하게 숙직을 다 돌리는 것은 아니고 숙직일을 여성이 선택할수있게 한 것으로 알고 있는데 목요일에만 신청자가 몰리다 보니(목요일 숙직서면 금요일 쉬어서 금토일 3일연휴가 생기니 남직원들 사이에서도 목당직은 안바꿔주는 날임) 부작용이 많아서 다시 폐지도 고려했던 걸로...

     

    지자체중에 남녀 공평하게 숙직 돌리는 곳은 과천시, 남양주시 정도가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1
    2020-01-24 12:40:34

    골라먹는 당직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
    1
    2020-01-24 12:32:50

    아무튼 여성공무원 비율이 점점 많아지는 현 세대에서 숙직제도에 대한 변화는 결국에는 몇년 안에 이루어질것이라고 보고 있네양.

    1
    2020-01-24 12:57:38

    교통공사쪽은 얄짤없이 남녀 순서대로 교대로 가는데 공무원은 왜 더 이러는지 모르겠네요... 사기업은 말할것도 없고요.
    근데 의문이 공무원이 숙직 서야하는 이유가 뭐죠?? 숙직설 필요가 굳이 있나 싶은데

    1
    2020-01-24 13:16:45

    사고나면 큰일난다 생각하니 방어적인거죠. 군대랑 같은 이유. 여성들은 거기에 그냥 탑승한거고.

    1
    Updated at 2020-01-24 13:22:51

    글킨하죠 근데 근본적으로 솔직히 때가 어느땐데 따로 고용하거나 외주 주는것도 아니고 직원 숙직을 세우나 싶네요 제생각은

    1
    2020-01-24 13:23:24

    ??? : 세금 줄줄 샌다 여자들 불리한건 세금으로 해결하는 정부

    1
    2020-01-24 13:24:34

    극혐 가불패턴 ㄷㄷ

    1
    2020-01-24 13:33:24

    사실 당직근무규칙 이런데 찾아보면 이런저런 얘기 다 써놨는데 본질적인 이유는 '보고' 때문이죠. 다 퇴근하면 사건사고 터졌을때 윗선에 보고가 즉각 안들어가고 그러면 수습이 잘 안되고 하니까요. 


    사실 이제 전부 휴대전화라는 수단을 가지고 있는 지금시점에 큰 의미가 있나 싶지만 아무튼 의미가 아예 없지는 않다고 생각해요. 문제는 그러면서 당직실에서 이런저런 민원상담도 해주고 하다 보니 본래 목적인 보고보다는 야간에 전화로 하는 욕 받아주는 곳 같은게 되어버린게 문제지만..

    1
    2020-01-24 14:17:09

    단순 보고가 주요 임무라면 요새 업무전화도 다 없애고 핸드폰으로 하는 시대에 너무 구시대적인것 같긴 합니다...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