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자유게시판
  일정    순위 
힘드네요
 
36
  994
Updated at 2021-01-14 00:06:16


저도 이제 얼추 혼자서 장사 한지 6년이 되었네요. 참 진짜 별별일도 다 있었고 학원에서 나온거 하루에 백번도 넘게 후회한적도 있지만 어짜피 돌아갈수 없는 몸이기도 하고 그 더러운 곳 다시 돌아가도 하루만에 뛰쳐나올 확률이 더 높아서 요즘같은 시기만 견디면 또 괜찮은데 코로나는 진짜 힘들긴 하네요.

장사라는게 신뢰를 팔기도 하는건데 참 웃긴건 자주보고 좀 알 수록 이 신뢰를 깨는 행동들을 많이 하는거 같네요. 처음에는 대금 지불을 칼같이 하다가 조금 친해지면 점차 지불 속도도 느려지고 뻔뻔함은 늘어나는거 같네요. 일의 특성상 현금이 빨리 돌아야 회전이 되는데 코로나를 핑계로 대금 지불을 늦게 하는게 어느때는 2달 3달 되기도 하는데 시기가 시기인지라 업체하나가 아쉬워서 뭐라고 하기도 그렇고 다음달이면 집도 좀 알아봐야 되는데 수중에 들어오는 돈이 진짜 딱 생활비 정도만 간당간당하게 들어오네요.

원래 계획대로였으면 올해 술집을 하나 차리는게 목표였는데 코로나로 인해 술집은 커녕 버티는것도 만만치 않네요. 이 고비를 넘기면 좀 나아질 수 있을지도 사실 걱정입니다.


18
Comments
    2021-01-14 00:10:37

    힘내시길 바랍니다. ㅜㅜ

    OP
    2021-01-14 00:22:00

    매번 힘내자 이야기 하는데 막상 일하면 너무 힘이 빠지긴 하네요

    2021-01-14 00:18:22

    혼자 장사한지 6년이라니

    강하신분이군요 ㅎㄷㄷ 

    OP
    2021-01-14 00:22:48

    사실 정확하게는 2년은 친구랑 같이 하긴 했습니다. 같이 한 기분이 안들어서 그렇지

    2021-01-14 00:21:07

    힘내시길.....

    OP
    2021-01-14 00:23:22

    감사합니다

    2021-01-14 00:30:50

     요즘 진짜 자영업 너무 힘들어요 저도 식당에서 일해서 뼈저리게 느끼네요

    고정지출 줄인다고 이모님들께 다시 상황좋아지면 부르겠다고 해서 사장님하고 저둘이 일하는데 하루도 못쉬고 일하네요 ㅠㅠ

    월초에 월급주고 월 중 후반까지 미뤄서 거래처대금주고 임대료에 뭐에 이번달은 부가세에.. 그러면 또 월말에 월급주고 한달이 금방간다고하네요 뭐하면 돈나갈일만 계속있고 ㅜㅜ 힘들다고 하지도못하겠어요 ㅠㅠ

    힘내라고해도 힘안나시겠지만 버티고 버텨요! 

    OP
    2021-01-14 00:32:00

    그나마 저는 혼자 일을 하니 여차하면 알바라도 뛰긴 하는데 종업원 많이 두신 분들은 어후....

    2021-01-14 00:31:15

    화이팅입니다.
    근데 매직진 님이 운영하는 술집은 왠지 혼술하기 좋게 해놓으실거 같아서 가보고 싶어질거 같네요

    OP
    Updated at 2021-01-14 00:33:01

    사실 컨셉이랑 메뉴랑 이것저것 다 생각해 놓긴 했습니다 ㅎ 물론 혼술할수 있게도 만들 생각도 있습니다.

    2021-01-14 00:39:30

    세랴에서 언젠가 가게 오픈 자랑글 볼 수 있게 되길 기대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화이팅입니다

    2021-01-14 00:49:25

    코로나때문에 많이들 힘들어하시는게 보이네요
    힘내시기를

    OP
    2021-01-14 01:02:56

    지금 존버 못하고 포기하는 사람들 한둘이 아니라고 하더라구요

    2021-01-14 01:09:17

    사회인(?) 연령대라곤 생각 안해봤는데 자영업 하신다니 놀라운 사실을 알았..어려운 시기이지만 힘내세요. 사실 이말빼면 드릴수있는게 없네요..

    OP
    2021-01-14 01:10:37

    학원강사를 학교다닐때부터 해서 사회생활이 좀 빨랐네요 ㅎ

    2021-01-14 01:18:16

    나오겠다 결정하신 이유는 어떤 거였는지 좀 여쭤도 괜찮을까요..
    저도 그쪽 일을 하고 있는데 요즘 이직 고민이 많네요

    OP
    Updated at 2021-01-14 01:26:50

    일단은 저같은 경우는 꽤 유명한 강사 아래에서 조교활동을 꽤 오래했습니다. 대체로 그렇게 조교 활동을 하면 메인강사로 키워주는게 섭리고 저도 그렇게 될거라 약속받고 일했지만 저는 그냥 소모품이었습니다. 그래서 나가는 과정에서 크게 싸우고 영향력이 있던 강사였기에 저는 그 업계에서 매장당하듯 쫓겨났습니다. 뭐 그게 아니더라도 사실 여러가지 이유가 있긴 한데 간단하게 이야기하면 정글같은 곳에서 싸우기 싫어 나왔네요.

    2021-01-14 01:33:37

    소모품이라.. 제가 고민하는 지점이랑 일부 겹치긴 하네요
    자세히 말씀해주신 거 정말 감사드립니다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