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게임
  일정    순위 
자유게시판
[특파원리포트] 방사능 오염수 100만 톤을 증발시켜 날리겠다니
 
1
  581
2019-08-14 16:57:41

매일 늘어나고 있는 물의 양만 170톤. 현재 총량은 115만 톤에 달하는 거대한 방사성 오염수가 후쿠시마 원전 부지 내에 들어차 있다.

도쿄 전력은 2022년이면 현재 설치된 탱크도 모두 꽉 찰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그리고 지난 9일 과연 이후에는 오염수를 어떻게 처리할 것인가 하는 문제가 정부 자문회의에서 논의됐다.

일본 정부가 내놓은 안은 모두 5가지.

이미 한 차례 발표돼 논란이 된 오염수의 방사성 물질 수치를 기준치 이하로 낮춰 바다로 흘려보내는 방법이다.

두 번째 방안이 기상천외하다. 역시 기준치 이하로 수치를 낮춘 오염수를 증발시켜, 대기 중으로 방출하는 방법이다. 또 전기 분해를 해 수소로 만든 뒤 역시 대기로 날려보내는 안도 제안됐다. 바다 오염에 대한 현지 어민 등의 반발이 거세자 제안된 것으로 보이지만, 공기 중 방출이라는 생각 자체가 참 무섭다.

그 밖에도 2,500m 정도 지하로 파고 내려가 흘려보내는 안, 시멘트 등에 섞어 지하에 메우는 방법 등이 거론됐다.

???


9
Comments
1
2019-08-14 16:59:09

호흡해서 응원은 너희나 해라

1
2019-08-14 16:59:34

아니 죽으려면 니들만 죽으라고..

1
2019-08-14 17:00:31

존X게 이성적이네

1
Updated at 2019-08-14 17:04:55

마셔서 응원하자는 차마 못하겠나보네요 ㅋㅋ

방사능수치를 위험수치 이하로 떨어뜨려서 후쿠시마샘물 브랜드화 이런 방안 나올줄 알았는데

1
2019-08-14 17:06:33

태풍불때 한번씩 버리지 않을까 싶은뎅 ㅋㅋ

1
2019-08-14 17:39:00

북풍이나 서풍일때 해라

1
2019-08-14 17:39:19

이미 바다에 버리고 있는거 아니었나요? 잘못 알고 있었나

1
2019-08-14 17:51:40

이쯤 되면 그냥 로켓에 싣고 태양을 향해 쏴보내는게 제일 현실적인거 아닌가 모르겠음

1
2019-08-14 18:14:40

안전한데 마시면 되죠 ㅋ

02:18
 
284
1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