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자유게시판
2
멀티미디어
  일정    순위 
0-7 피해자끼리 기억폭행
 
1
  2332
2020-01-26 13:39:00


21세기 세리에 최다 점수차 경기들이 다 7-0인데
그중 가장 대표적인 경기인 팔레르모-우디네세
다르미안이 평생 들을 한국어 욕은 다 나왔던 기억이...


이 경기에서 팔레르모의 골키퍼는 시리구고 공격수가 일리치치였는데

일리치치가 같은 피해자였던 시리구한테 해트트릭을 해버리면서

시리구는 콘실리가 소속된 7-0 두번 당한 골키퍼 클럽에 가입하게 됐네요


12
Comments
    2020-01-26 13:40:55

    인테르에서 뛰고 있는 산체스랑 이름이 같네요 ㅋㅋ 신기

    Updated at 2020-01-26 14:08:28

    그 산체스 맞습니돠 ㅋㅋ
    우디네세 바르샤 아스날 맨유 인테르 요렇게

    2020-01-26 13:43:48

    훗 로마는 한 골은 넣었다구!

    2020-01-26 13:46:24

    시리구의 마음이 시리구 있겠군요...

    2020-01-26 14:10:26

    시리구...

    2020-01-26 14:12:54

    시리구좀 그만 괴롭혀라...ㅜㅜ

    2020-01-26 14:12:56

    갑작스럽게 그리 대패하는 경기면 그날은 공찰수가 없는 날이라고 봐야..

    2020-01-26 14:30:37

    7ㅣ리구형 ㅠㅠ

    2020-01-26 14:32:36

    저때 알렉시스 산체스 진심 미쳤음.

    2020-01-26 15:19:47

    그 와중에 멤버 짱짱하네요

    2020-01-26 16:03:07

    그러고보니 산체스가 우디네세 시절 호날두에 대한 세랴의 대답으로 불리던 시절이었는데 돌고 돌아 호날두랑 산체스 모두 세랴에서 뛰고 있네요

    2020-01-26 19:24:09

    다시봐도 저시절 우디네세 라인업은 ㄷㄷ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